거품

손은 꽃잎 처럼

펼쳐진다

 

짠내를 머금은 바람

약속한다

너를

그곳으로 데려가주겠다고

 

그곳은 언제나 어둠

나는 떠오른다

날아오른다

차디찬 새들의 영역

 

멀어진다

작아진다

소원한다

서서히, 내려앉는다

 

 

 

 

 

칭찬하기

작가 프로필사진